일반|기자 옴부즈맨

 Q. 한국사회복지계에 "사회복지인권센터"가 필요하다고 생각합니까?
필요는 하지만 지금은 아니다
지금 당장 필요하다
필요없다
모르겠다
HOME > 옴부즈맨 뉴스
우파 분열, 김문수 ˝신당창당˝ VS 홍준표 ˝총선 각개전투˝.. 태극기 “핵분열”
김형오
2020-01-28 2
우파 분열, 김문수 ˝신당창당˝ VS 홍준표 ˝총선 각개전투˝.. 태극기 “핵분열”

김문수 “전광훈 참여시켜”, 홍준표 “좌파만 살만 났다”
2020년 01월 27일 [옴부즈맨뉴스]

[서울, 옴부즈맨뉴스] 조관형 취재본부장 = 김문수 전 경기지사가 27일 "신당 창당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당에는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 목사가 후원 형식으로 참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전 지사는 26일 페이스북을 통해 "에 올린 글 등에서 "'유승민당'과 통합하기 위해 한국당을 해체하고 태극기를 버리고 좌클릭 신당을 창당하는데 반대한다"며 "자유한국당과 차별화 되는 신당 창당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 전 지사는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이후 태극기 집회를 극우세력으로 비난하며 멀리하는 한국당의 행보를 보고만 있을 수는 없다"며 "신당은 반(反)문재인·반주사파 투쟁에 앞장서고 자유 민주 세력의 대통합에 헌신할 것"이라고 했다.

신당명으로는 "'국민혁명당', '자유통일당' 등이 거론된다.

이에 대해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결국 총선은 각개전투로 치르고, 총선 후 ‘헤쳐모여’로 재편될 수밖에 없는 상황으로 가고 있다"며 "경제 폭망, 외교 왕따, 북핵 노예, 실업 폭증으로 3년 만에 판을 뒤집을 호기를 맞이했는데도 갈가리 찢어져 각자 자기 팔만 흔들고 있으니 참으로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어 "보수우파가 대통합을 해야 하는 것이 시대정신인데 한국당과 유승민당은 서로 자기들만 살기 위해 잔 계산하기 바쁘고 태극기 세력은 조원진당, 홍문종당, 김문수당으로 핵분열 하니 좌파들만 살판이 났다"고 비판했다.
옴부즈맨 기자 ombudsmannews@gmail.com
“”
- Copyrights ⓒ옴부즈맨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